2018.12.18 화 17:43
 
 
> 뉴스 > 창업/취업 > 성공스토리
     
고용부, 취업 성공 수기 입상작 20편
2011년 12월 16일 (금) 10:21:13 김주영 기자 kjy75@retirekorea.com

‘내일배움카드가 벼랑끝에 몰린 저를, 제 가정을 일으켜 세웠죠. 재취업을 하고 싶지만 방법을 몰라 고민하고 계시는 대한민국 가장 여러분! 취업이 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면 분명 길은 열립니다. 희망의 끈을 놓지 마십시오’

고용노동부는 지난 9월 28일부터 11월 28일까지 2개월간 진행한 내일배움카드제 취업성공 수기 공모전 입상작을 발표했다.

‘취업난, 그래도 희망은 있다’라는 주제로 진행한 이번 공모전에는 총 332편이 접수 되었으며, 내일배움카드제와의 운명적인 첫 만남부터 배움의 길을 이어나가며 겪었던 어려움까지 이 제도를 통해 취업 및 전직에 성공한 구구절절한 사연들이 담겨있다.

이번 공모전 최우수상은 김현철(42)씨의 ‘내가 흘린 피눈물을 희망으로 바꿔준 내일배움제카드제’가 선정되었으며 우수상에는 양이슬(24)씨의 ‘스물넷, 아이둘맘의 생애 첫 취업성공기!’와 배영한(54)씨의 ‘제 2의 인생의 시작 - 50대에 자격증 격투기’가 뽑혔다. 그밖에 수기 공모전에서 입상한 장려 7편, 가작 10편도 함께 발표됐다.

최우수작으로 선정된 ‘내가 흘린 피눈물을 희망으로 바꿔준 내일배움제카드제’는 실력을 인정받으며 일했던 40대 가장이 회사의 경영 악화로 일을 그만둔 후 사업 실패 등으로 좌절하다 우연히 알게 된 내일배움카드제를 통해 컴퓨터 프로그래밍을 배워 피나는 노력 끝에 전직에 성공하게 된 과정을 담았다.

우수작 양이슬씨의 ‘스물넷, 아이둘맘의 생애 첫 취업성공기!’, 배영한씨의 ‘제 2의 인생의 시작 - 50대에 자격증 격투기’는 20대 88만원세대와 50대 베이비붐세대의 이야기다.

20대 초반 아이 둘 싱글맘이 내일배움카드제를 통해 배운 회계·세무 기술로 취업을 하게 된 사연과 취업난 속에서 조기 명예퇴직으로 사회에서 밀려난 베이붐세대 가장이 숱한 난관을 이겨내며 기술자격증을 획득, 전직에 성공하기까지의 과정을 그리고 있다.

이외에도 암 판정을 받고 실의의 나날을 보내다 내일배움카드제를 통해 사무직에 취업해 새로운 희망을 키워나가고 있는 이야기와, 일자리를 찾지못해 어려움을 겪던 새터민이 내일 배움카드제도를 통해 디자이너로 취업하게 된 사연 등 다양한 성공스토리도 입상작으로 선정되었다.

선정된 입상자 중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300만원이, 우수상(2점), 장려상(7점), 가작(10점)에는 각각 100만원, 10만원, 5만원 상당의 상품이 지급된다. 시상식은 16일(금) 15시 정부과천청사 3동 고용노동부 고용정책실 회의실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하미용 직업능력정책관은 “이번 내일배움카드제 수기공모 당선작에는 아무리 힘든 상황이라도 포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하면 반드시 원하는 것을 얻을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가 담겨있다”고 전하면서“이런 절절한 사연들이 취업난을 겪는 구직자들에게 큰 용기와 도전정신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은퇴한국(http://www.retire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성북구 ‘시니...
대구북구시니어클럽, 사회취약세대 노...
전라남도, 고독사지킴이단 운영으로 ...
신한은행, ‘내집연금 3종세트’ 출...
[연금가이드] 내가 가입한 퇴직연금...
국토부, 2018년 상반기 외국인 ...
서울시, 정신장애인의 지역사회 정착...
서울시, ‘보증금 지원형 장기안심...
국토부, 블록체인 부동산 거래 시범...
국토부, "2018년 3분기까지 전...
연예/스포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도화동 541 일신빌딩 12층 6호 | 전화 070-7820-4754 | 팩스 02-6499-3513
등록번호 : 105-17-85113 | 등록번호 : 서울아01496 | 등록일자 : 2011.02.07. | 발행인 : 김재영 | 편집인 : 이준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범
Copyright 2011 은퇴한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tire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