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9.11 수 14:05
 
 
> 뉴스 > 창업/취업 > 취업
     
함께일하는재단, 현대오토에버와 ‘특성화 고교생 IT 꿈나무 성장지원 사업’ 운영
2019년 05월 21일 (화) 09:54:21 이미현 lmh@retirekorea.com

 함께일하는재단과 현대오토에버는 IT 정보보안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특성화 고교생 IT 꿈나무 성장지원 사업’을 운영한다고 21일 전했다. ‘특성화 고교생 IT꿈나무 성장지원 사업’은 화이트해커를 양성해 실제 해킹 경진대회를 개최하는 사업이다. 화이트해커는 4차 산업 시대에 떠오르는 유망 직종이나 이를 양성하는 교육비용이 높아 저소득층 특성화 고등학생의 접근성이 떨어진다. 또한 해킹 경진대회는 마음은 있지만 제대로 된 정보보안 교육을 받지 않은 학생들의 경우 대회자체에 참가할 수 없었던 실정이다.

이에 현대오토에버는 ‘IT 꿈나무 성장지원 사업'을 통해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 정보보안분야 미래 인재를 양성하고자 서울시 교육청, 함께일하는재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이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IT 꿈나무 성장지원 사업’은 IT 정보 보안 전문가가 되기를 희망하는 수도권 지역 취약계층 특성화 고등학교 학생 40명을 선발하여 3개월간 시스템 보안, 네트워크 보안, 웹 보안, 모의해킹 등 정보보안 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현대오토에버 임직원과 함께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실시해 현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전문 자문위원이 구성한 해커 경진대회를 개최하여 교육기간 동안 쌓은 기량을 펼칠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자는 서울 수도권 지역 특성화 고교생 중 △저소득가정 △다자녀(3자녀 이상)가정 △한부모가정 △다문화가정 △장애인 등 취약계층이며, 참가신청은 5월 20일부터 6월 19일까지 IT 꿈나무 공식 홈페이지로 신청이 가능하다.

현대오토에버 강동식 상무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청소년 인재가 많이 발굴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현대오토에버 임직원들과 더불어 저소득층의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현대오토에버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과 같은 첨단 정보통신기술(ICT)를 사회공헌활동과 접목하여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나간다는 비전 아래 디지털 전환을 주도할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이미현의 다른기사 보기  
ⓒ 은퇴한국(http://www.retirekore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성북구 ‘시니...
대구북구시니어클럽, 사회취약세대 노...
전라남도, 고독사지킴이단 운영으로 ...
신한은행, ‘내집연금 3종세트’ 출...
[연금가이드] 내가 가입한 퇴직연금...
7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6.7만 건...
7월 신규 임대사업자 6,290명 ...
부정청약 적발 시 최장 10년간 청...
기숙사형 청년주택 입주 모집한다
6월말 기준 전국 미분양 63,70...
연예/스포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도화동 541 일신빌딩 12층 6호 | 전화 070-7820-4754 | 팩스 02-6499-3513
등록번호 : 105-17-85113 | 등록번호 : 서울아01496 | 등록일자 : 2011.02.07. | 발행인 : 김재영 | 편집인 : 이준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범
Copyright 2011 은퇴한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tirekorea.com